맥북 시작 가이드 – 기본설정과 필수앱 목록

대장은 운영체제를 엎는걸 즐기는(?) 편이다. 맥을 사용하기 전에 윈도우를 쓸 때는 거의 한 달에 한번은 하드를 포맷하고 윈도우를 재설치했었다. 그 시절에 이런 저런 프로그램을 설치하여 잠깐씩 사용하고 지우는 일이 빈번했는데, 윈도우의 특성상 프로그램을 지우면 그 흔적들이 지저분하게 남는게 싫었다.

맥은 앱을 설치할 경우 하나에 패키지로 설치되어서 깔끔하지만, 가끔 맥스토어가 아닌 dmg 파일로 설치를 할 경우 윈도우랑 비슷하게 자잘한 환경설정 파일이 남아있는 경우가 있다. 특히나 glup, bower, npm 등 패키지 관리자들을 사용하다보니 홈폴더에 내가 알 수 없는 숨김폴더들이 왜이리 많은 것인지…

거기다가 난 그 놈의 무료는 왜 이렇게 좋아하는 것인지, 맥스토어에 일시적 무료앱이 뜨면 별 필요가 없더라도 일단 다운로드하니, 런처패드에 설치하고 한 번도 실행하지 않은 앱들도 존재하더라. 지워야 할지 말아야 할지 하나하나 고민할 바엔 그냥 다 엎어버리고 깔끔하게 다시 시작하고 싶은 충동이 생겼다.

그래서 바로 진행… 하드포맷 후 다시 설치하고 나니 나의 몸과 마음도 정화되는 느낌을 받았다. 아… 이거 가끔씩 해줘야겠네 싶은데 기본 설정이나 필수 앱들을 정리해두면 나중에 또 갚아엎을 때 편리할 것 같아 적어보았다.

맥을 대장처럼 갈아엎었거나, 처음 구매하여 시작하는 사람이라면 이 글을 참고하면 도움이 될 수 있다. 아무래도 나의 맥의 설정과 앱을 정리하다보니 주관적인 요소가 많이 포함되어 있다. 특히나 앱은 개발에 관련된 것이 대다수라 개발자가 아니라면 무시해도 좋다.

맥북 기본 설정

  • Dock 필요없는 앱 삭제
    • 연락처, 메모, 미리 알림, 지도, 페이스 타임, 아이북스, 피드백 지원 제거
  • 파인터 환경 설정
    • 데스크탑 항목보기 >> 하드 디스크, 연결된 서버 활성화
  • 시스템 환경 설정
    • Dock >> 크기 작게
    • 트랙패드 >> 탭하여 클릭하기, 세 손가락 드래그, App Expose 활성화
    • 아이클라우드 >> 계정세부사항 >> 이메일 환경설정 뉴스, 공지사항 이벤트 메일 수신 비활성화
    • 인터넷계정 >> 각종 서비스 로그인 (지메일, 트위터, 페이스북, 비메오, 플리커)
    • 날짜와시간 >> 시간탭 >> 시간 알림
    • 타임머신 켜기 / 메뉴막대에서 보기 설정
  • MacOS 최신 버전으로 업데이트 후 시스템 재시작

웹 다운로드 앱 설치

유료앱

  • vmware fusion 7 >> windows 8.1 설치
  • photoshop CC
  • screenflow
  • codekit

앱스토어 앱 설치

유료앱

  • Coda2(유료)
  • Blogo(유료)
  • ReadKit(유료)
  • Marked(유료)

무료앱

  • Alfred
  • iPhoto
  • iMovie
  • Twitter
  • Evernote
  • NateOn
  • Wunderlist
  • Xcode
  • Pocket
  • Monosnap
  • Pages
  • Numbers
  • Keynote
  • 카카오톡
  • Buffer
  • Telegram
  • Noizio
  • PhotoScape X
  • SourceTree
  • zeospace
  • iMage Tools

terminal tool

  • homebrew
  • node

About dezang

애플제품과 구글서비스를 좋아합니다. 블로그에서는 반말사용하며 시크한 척하지만 실제로는 예의바르고 상냥합니다^^. 언젠가는 세상을 바꾸는 개발자가 되고자 합니다. 언젠가는...

댓글 남기기